호스팅 이전은 집을 옮기는 이사하는 과정 만큼이나 번잡하다. 이사하게 된 이유는 회사일도 바쁘고 SNS 활동을 주로 하다보니 굳이 장문의 글을 쓸 일도 별로 없었고, 작년까지 지인의 도움으로 서버호스팅을 받아오다 지원이 끊긴게 결정적이었다. 새로운 호스팅을 옮기는 것을 이핑계, 저핑계로 미루다 최근에 옮겨서 다시 세팅했고, 그 과정을 기록에 남겨본다. 호스팅을 옮기는 것은 짐을 잘 패킹해서 새로운 집에 잘